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아이콘 김진환·송윤형·김동혁 코로나 확진…“다른 멤버는 음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아이돌 그룹 아이콘/YG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아이콘 멤버 김진환, 송윤형, 김동혁 등 3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3일 공식 입장을 통해 “세 사람이 오늘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들 세 명은 전날 경미한 감기 증상을 보였고, 코로나 자가진단키트로 검사한 결과 양성반응이 나왔다. 이후 멤버 모두가 일정을 중단하고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았으며,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바비, 구준회, 정찬우는 자가격리 중 음성판정을 받았다”며 “김진환, 송윤형, 김동혁의 빠른 회복은 물론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방역당국의 역학조사에 성실히 협조하는 한편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필요한 조치를 다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아이콘은 지난 2015년 9월 데뷔했다. 2018년에 발표한 정규 2집의 타이틀곡 ‘사랑을 했다’를 통해 국내 주요 음원차트에서 장기간 정상을 차지하는 등 인기를 끌었다. 아이콘은 당초 7인조로 데뷔했으나, 리더였던 비아이가 마약 구매 의혹으로 팀을 탈퇴하면서 현재 6인조로 활동하고 있다.

[김가연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