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52세' 김혜수, 후줄근한 티셔츠에 앞머리 까도 독보적..민낯도 아름다워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김혜수 인스타



[헤럴드POP=박서연 기자]배우 김혜수가 귀여운 셀카를 공유했다.

23일 김혜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별다른 멘트없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혜수는 편안한 티셔츠를 입고 브이포즈를 취하며 셀카를 찍고 있다. 헤어핀을 꽂고 앞머리를 시원하게 넘긴 김혜수는 깔끔한 헤어라인부터 또렷한 이목구비, 매끈한 피부를 자랑한다. 민낯에도 아름다운 김혜수의 미모에 감탄사가 나온다.

한편 김혜수는 신작 넷플릭스 시리즈 '소년심판' 공개를 앞두고 있다. '소년심판'은 소년범을 혐오하는 판사가 한 지방법원 소년부에 새로 부임하면서 벌어지는 휴먼 법정 드라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