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SK바이오사이언스, 노바백스 백신 생산시설 유럽 인증 획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SK바이오사이언스 직원이 안동 L하우스에서 생산된 제품을 검수하고 있다.(SK바이오사이언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경북 안동 L하우스의 노바백스 코로나19 백신 제조시설이 유럽의약품청(EMA)으로부터 EU-GMP 인증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GMP 인증은 EMA가 정한 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을 충족했다는 의미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L하우스 위탁생산시설로 EU-GMP를 받은 건 세 번째다. 회사는 지난해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제조시설 1곳과 노바백스 코로나19 백신 3개 제조 시설 중 1곳으로 EU-GMP를 받았다. 노바백스 백신은 2020년부터 계약 맺고 생산 중이다.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은 “생산시설들이 세계에서 가장 까다로운 인증을 통과해 글로벌 수준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며 “검증된 백신 생산 및 품질 관리 능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기업들과 협업해 위탁생산 사업을 확장하겠다”고 말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2024년까지 약 2000억원을 투자해 L하우스를 증설하고 메신저리보핵산(mRNA), 차세대 바이럴벡터 등 신규 플랫폼 시설을 구축할 예정이다. 안동시 풍산읍 매곡리에 조성되고 있는 경북바이오 2차 일반산업단지 내에 약 9만9130㎡(3만여평) 부지를 추가 매입해 공장 규모를 확장한다. 인천 송도 국제도시에도 글로벌 R&PD 센터를 신축하고 현재 판교와 경북 안동을 중심으로 구성된 SK바이오사이언스의 R&D 및 생산 인프라를 확대할 계획이다.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