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FC서울, 2022시즌 유니폼'SEOUL ORIGINAL'공개.. 프로스펙스와 합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사진]FC서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강필주 기자] ‘Grow with uS’ GS스포츠 프로축구단 FC서울(이하 FC서울)이 2022시즌 새로운 유니폼 ‘서울 오리지널(SEOUL ORIGINAL)’을 27일 공개했다.

‘서울 오리지널’은 FC서울과 프로스펙스가 37년만에 다시 손을 맞잡으며 선보인 합작품이자 ‘FC서울’과 대한민국 수도 ‘서울’의 역사와 정통성을 조화롭게 담아낸 2022시즌 FC서울 공식 유니폼이다. 이번 ‘서울 오리지널’은 FC서울과 프로스펙스는 물론 스포츠 디자인 전문 회사 ‘라보나 크리에이티브’도 함께 참여했다.

2022시즌 신규 홈 유니폼은 FC서울 고유의 ‘검빨(검은색&빨간색) 세로 스트라이프’를 유지한 가운데 검은색 바탕에 빨간색 두 줄을 배치해 심플하면서 보다 강렬한 인상으로 변화를 주었다.

빨간색 스트라이프는 대한민국 수도 서울의 경복궁 단청에서 모티브를 얻어 서울의 ‘오리지널리티’를 담아냈다. 더불어 방패연 형태의 서울월드컵경기장을 한국적인 문양의 패턴으로 디자인해 양쪽 어깨에 은은하게 녹여내며 FC서울의 정체성을 강조했다. 또한 그라운드를 누빌 FC서울 선수들이 더욱 강렬하게 보일 수 있도록 팬츠 색상도 검은색으로 매칭시켰다.

신규 원정 유니폼은 흰색을 기본색으로 FC서울 만의 ‘오리지널리티’를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FC서울의 상징인 수호신 문양을 패턴화시켜 표현했으며, 네크라인과 소매에는 FC서울 상징색인 검은색과 빨간색 라인으로 포인트를 줬다.

골키퍼 유니폼은 FC서울과 프로스펙스 양사의 특별한 인연을 담아냈다. 1984년부터 2년간 공식 킷 서플라이어로 처음 만나 우승의 영광을 함께 한 당시의 유니폼에서 영감을 받아 노란색, 빨간색 바탕에 얇은 스트라이프를 가미해 80~90년대 프로스펙스 레트로 스타일로 재해석한 골키퍼 유니폼을 선보였다.

OSEN

[사진]FC서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FC서울은 이번 ‘SEOUL ORIGINAL’을 시작으로 팬 니즈 충족을 위해 유니폼 출시 방식에도 새로운 변화를 가져간다. 양사는 FC서울이 기존 홈 원정 유니폼을 번갈아가며 격년제로 출시하던 방식을 변경해, 매 시즌 새로운 홈 원정 유니폼을 출시하기로 뜻을 모았다.

FC서울은 2월 중 새롭게 발매되는 ‘FC서울 PLUS 멤버십’ 가입자에게 유니폼을 선 제공할 예정이며, 3월부터 FC서울 공식 상설매장인 FC서울 팬파크와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모든 종류의 유니폼을 판매할 계획이다. /letmeout@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