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무진·이찬원 신인상 영예 [가온차트 뮤직어워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가수 이무진(왼쪽)과 이찬원(사진=방인권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가수 이무진과 이찬원이 가온차트 뮤직어워즈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이무진과 이찬원은 27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11회 가온차트 뮤직어워즈’에서 각각 디지털 음원부문 신인상, 피지컬 앨범부문 신인상 수상자로 호명됐다.

이무진은 “음악 인생에 있어 마지막으로 받는 신인상이 아닐까 싶다”며 “언제까지가 신인인지는 모르겠지만, 이 상을 보면서 초심을 잃지 않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찬원은 “생애 단 한 번밖에 받지 않는 신인상이라 더욱 뜻깊다”며 “음악시상식 트로피는 내 인생의 처음이라 감회가 남다르다. 팬분들께 감사하다”고 영광을 돌렸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