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배우 강석우, 백신 부작용? "3차접종 후 시력 저하…라디오 하차"

댓글 6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배우 강석우. 사진|강석우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강석우가 코로나19 백신 접종 부작용으로 인해 라디오에서 전격 하차한다.

강석우는 27일 CBS음악FM '강석우의 아름다운 당신에게'에서 방송 중단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강석우는 2015년부터 '강석우의 아름다운 당신에게'를 진행하며 '클래식 전도사'로 청취자와 호흡해왔다. 그랬던 그가 갑작스레 방송 중단을 선언한 이유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 이후 생긴 신체적 변화 때문이다.

강석우는 "한쪽 눈 시력이 점점 나빠져 모니터 화면의 글을 읽기 힘들어 방송 중단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또 비문증과 번쩍임 증상 등도 생겨 라디오 진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했다. 비문증은 날파리나 검은 점, 얇은 실, 아지랑이 등 다양한 형태가 눈앞에 보이는 증상이다.

강석우는 "이 방송을 그만두지만, 제 목소리나 얼굴은 다른 매체를 통해 보실 것이다. 많은 분의 문자를 받아 한분 한분의 이름을 다 불러드리고 싶다. 우리 애청자들의 성함을 보면서 참 고맙다. 저는 여러분들 덕분에 용기를 갖고 더 인간이 된 것 같은 느낌이다. 더 좋은 사람으로 살겠다"고 긴 시간 응원해 준 애청자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방송 말미 강석우는 "여러분들도 행복하시라. 6년이 넘는 시간 동안 함께해주셔서 감사하다. 여러분들에게 행복이 있길 바란다. 고맙다"라고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스타투데이

'강석우의 아름다운 당신에게' 마지막 방송 캡처. 사진|강석우 인스타그램


강석우는 또 자신의 SNS에 "마지막 방송, 마지막 멘트, 마지막 곡, 그리고 꼭 하고 전하고 싶은 말 '애청자 여러분 고맙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마지막 방송 영상 일부를 게재하며 프로그램을 떠나는 아쉬움을 드러냈다.

강석우의 방송 중단 선언 이후 청취자들의 아쉬움과 함께, 응원의 목소리가 쇄도했다. 프로그램 게시판 및 강석우의 SNS에는 "꼭 쾌차하시길" "건강이 최고다" "무념무상 푹 쉬세요" "선생님 목소리로 아침을 시작했는데 너무 아쉽다" "꼭 다시 돌아오세요"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