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북, 지대지 전술유도탄·순항미사일 발사 동시공개…타격력 과시(종합2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다른 기종 섞어쏘기로 무력시위 극대화…어제 개량형 KN-23 탄두성능 시험

"25일엔 장거리 순항미사일 발사…1천800㎞ 비행" 사흘 만에 확인

김정은, 군수공장 시찰·김여정 동행…날짜와 장소는 공개 안해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북한은 전날 지대지 전술유도탄 시험발사와 지난 25일 장거리 순항미사일 시험발사에 각각 성공했다고 28일 밝혔다.

특히 발사일이 다른 두 기종의 발사 및 타격 장면을 동시에 공개하면서 대남 타격 능력 과시를 극대화했다는 분석이 제기된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군수공장을 시찰한 사실도 함께 공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국방과학원은 1월 25일과 27일 장거리 순항미사일 체계 갱신을 위한 시험발사와 지상 대 지상(지대지) 전술유도탄 상용전투부위력 확증을 위한 시험발사를 각각 진행하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