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애플, 역대 최대 분기 매출 달성...오미크론 확산·반도체 부족 속 선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애플, 지난해 4분기 매출 149조 원…11% 증가

중국 시장에서의 아이폰 판매 호조가 실적 견인

앱스토어 등 서비스 매출 23조5천억 원…24% 증가

PC·노트북 등 매출 13조1천억 원…25% 증가

[앵커]
애플이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과 반도체 부족 사태 속에서도 역대 최대의 분기 매출을 달성했습니다.

간판 제품인 아이폰에 대한 탄탄한 수요가 뒷받침됐기 때문입니다.

김원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미국 언론들에 따르면 애플의 지난해 4분기 매출은 천239억 달러, 우리 돈으로 약 149조천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11% 증가한 것으로 분기 매출 기준으로는 사상 최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