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3일 밤 9시까지 30만1544명 신규 확진…3일 연속 30만명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13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임서선별검사소에서 우산 쓴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코로나 신규 확진자 수가 3일 연속 30만명대를 기록하게 됐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 신규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30만1544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33만7452명)보다는 3만5908명 적다. 자정에 집계가 마무리되는 만큼 14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되는 신규 확진자 수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5만1170명(50.1%), 비수도권에서 15만374명(49.9%)이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7만7027명, 서울 5만6825명, 부산 2만2010명, 경남 2만990명, 인천 1만7318명, 충남 1만4420명, 경북 1만2599명, 대구 1만2257명, 전북 1만1186명, 전남 1만933명, 강원 9040명, 충북 8327명, 대전 8295명, 광주 8265명, 울산 5336명, 제주 4573명, 세종 2143명 등이다.

지난 7일부터 1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21만709명→20만2711명→34만2433명→32만7541명→28만2978명→38만3664명→35만190명으로 하루 평균 약 30만32명이다.

[김명일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