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정은 후계교육' 北현철해 사망…김정은이 국가장의위원장(종합2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정일 군부 장악에 핵심 역할…원로 잇단 사망에 '코로나 의심'도

국가장의위원회 명단에 리영길·권영진·우상철 등 빠져 '눈길'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김정일 체제에서 군부 핵심 인물이었던 현철해 원수가 사망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0일 보도했다. 향년 87세.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직접 '국가장의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국장을 치르고, 고위 간부 중에는 이례적으로 4·25문화회관에 안치하는 등 극진한 예우를 갖추는 모습이다.

통신은 이날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 국방성 총고문인 조선인민군 원수 현철해 동지가 다장기부전으로 2022년 5월 19일 9시 87살을 일기로 애석하게도 서거했다는 것을 전체 당원들과 인민들, 인민군 장병들에게 알린다"고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