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트와이스, 美 인기 '더 레이트 쇼' 방청객·시청자 매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사진=JYP엔터테인먼트, The late night show with Stephen Colbert)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은구 기자] 트와이스가 매혹적인 퍼포먼스로 미국 심야 인기 토크쇼 ‘더 레이트 쇼 위드 스티븐 콜베어’(The Late show with Stephen Colbert) 방청객들을 환호케 했다.

트와이스는 지난 18일 오후(이하 현지시간) 미국 CBS의 유명 방송 프로그램 ‘더 레이트 쇼 위드 스티븐 콜베어’에 출연해 그룹의 데뷔 첫 영어 싱글 ‘The Feels’(더 필즈)의 브라스 편곡 버전 무대를 선사했다. 커튼을 열고 등장한 채영을 시작으로 펼쳐진 아홉 멤버의 퍼포먼스는 마치 화려한 쇼에 초대된 듯한 느낌을 전했다. 신나는 디스코 리듬의 매력을 십분 살린 다이내믹한 안무 구성부터 환상적 군무, 시원시원한 춤선, 완벽한 무대 매너로 스튜디오 현장에 있는 방청객은 물론 현지 시청자들도 매료시켰다.

트와이스는 특히 약 15만 관객을 운집시킨 총 5개 도시 9회 규모의 미주 투어를 성료한 이후 선물 같은 무대를 또 한 번 선보이며 글로벌 팬들을 더욱 환호하게 만들었다. 트와이스는 2021년 12월 25일과 26일 서울에서 포문을 연 네 번째 월드투어 ‘TWICE 4TH WORLD TOUR ‘Ⅲ’’(트와이스 네 번째 월드투어 ‘쓰리’)의 일환으로 로스앤젤레스, 오클랜드, 포트워스, 애틀랜타, 뉴욕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했다. 7회 공연 티켓의 초고속 매진 달성에 힘입어 로스앤젤레스 ‘뱅크 오브 캘리포니아 스타디움’(Banc of California Stadium)에서 앙코르 콘서트 2회를 열었고, 이로써 트와이스는 북미 스타디움에서 공연을 펼친 ‘첫 K팝 걸그룹’으로 이름을 남겼다.

‘The Feels’는 전 세계 팬들의 사랑을 듬뿍 받으며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호성적을 냈다. 지난해 10월 16일 자 빌보드 메인 차트 핫100 83위로 진입하며 2021년 기준 K팝 걸그룹 중 유일하게 해당 차트에 이름을 올렸다. 또 매주 미국 전역의 팝 라디오 방송국에서 가장 많은 관객에게 도달하는 곡의 순위를 매긴 차트인 ‘팝 에어플레이’에서 2022년 1월 8일 자 40위로 데뷔한 뒤 2주 연속 랭크됐다. 이에 지난 2월 이탈리아 출신 유명 DJ 겸 프로듀서 베니 베나시와 협업한 리믹스 버전 ‘The Feels(Benny Benassi Remix)’를 발매하기도 했다.

굳건한 글로벌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트와이스는 공식 SNS 채널에 세계적인 안무가 키엘 투틴과의 컬래버 댄스 영상 2편을 공개하고 국내외 팬들에게 특별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FANCY’(팬시), ‘MORE & MORE’(모어 앤드 모어), ‘CRY FOR ME‘(크라이 포 미), ’Feel Special‘(필 스페셜) 등 다수의 트와이스 대표곡 안무 창작에 참여한 키엘 투틴이 모모, 채영, 쯔위와 함께 트와이스 메들리 댄스를 선보인 것. 또한 세 멤버는 키엘 투틴이 만든 아리아나 그란데 ’Bloodline’(블러드라인) 안무를 추며 최상급 춤실력을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멤버 나연은 6월 24일 첫 미니 앨범 ‘IM NAYEON’(아임 나연)을 발매하고 트와이스 첫 솔로 아티스트로 출격한다. 신보명 ‘IM NAYEON’은 본명 ‘임나연’을 의미하는 동시에 “내가 바로 나연”이라는 자신감 가득한 메시지를 담고 있다. 트와이스 에너지의 주축을 담당한 나연이 솔로 아티스트로서 어떠한 새로운 매력을 선사할지 앞으로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