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 용산구 삼각맨션서 화재…소방 진화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삼각맨션 화재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우성 김솔 기자 = 21일 오후 6시 30분께 서울 용산구 삼각맨션에서 불이 나 소방 당국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당국에 따르면 이 불로 현재까지 주민 20명이 자력으로 대피한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은 자세한 대피 규모를 파악하고 있다.

정확한 인명피해 및 재산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 등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불은 6층짜리 삼각맨션 아파트 2층 가정집에서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소방은 장비 29대, 인력 109명을 투입해 진화 중이다.

용산 대통령 집무실 인근에 있는 삼각맨션은 1970년에 준공된 노후 아파트다. 이곳에서는 주상복합과 업무시설을 개발하는 '삼각맨션 특별계획구역' 정비 사업이 추진 중이다.

653@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