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펜타킬 원하는 '구마유시' 이민형 "RNG전, 꼭 승리하겠다" [MSI 202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기자) '구마유시' 이민형이 RNG전에서 꼭 승리하겠다고 말했다.

21일 부산 벡스코 제 1전시장에서는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id-Season Invitational, MSI) 2022'(이하 'MSI 2022') 럼블 스테이지 2일차 경기가 진행됐다.

2일차 세 번째 경기에서 SGB(사이공 버팔로)를 상대했던 T1은 모든 라인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며 손쉽게 승리를 가져갔다.

경기가 끝난 후 진행된 라이엇 공식 인터뷰에서 이민형은 "이긴 것에 안도하지 않고 다음 RNG전을 잘해야겠다고 생각하고 있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민형은 SGB 조합을 떠올리며 "저희 팀 조합이 카운터 치는 조합이라 매콤하지만 맛있게 먹을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앞선 인터뷰에서 자신의 플레이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냈던 이민형은 "자신감이 없었던 것 같다. 한타 때 손이 떨려서 실수가 많았다. 완벽히 보완했다고는 말 못 해도 오늘의 저보다 내일의 제가 더 나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머리로는 긴장을 많이 안 했는데, 손이 엄청 떨리더라"라고 고백했다.

이민형은 곧 만나게 될 RNG에 대해 "아직은 저희 봇 듀오에 대한 자신감은 남아있어서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 잘 풀어나가고 싶다"라고 밝혔다.

RNG전에서 펜타킬을 하고 싶다는 이민형은 "펜타킬은 언제나 하면 좋은 거지만, 승리를 목표로 할 것"이라고 털어놨다.

이어 "어제 패배에 대해서는 정말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 오늘 RNG전은 꼭 승리해서 팬분들이 부산에 온 보람을 느끼실 수 있게 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라이엇 게임즈 제공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