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범죄도시2’, 400만 돌파…‘다만 악’ ‘남산의 부장들’도 경신 예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범죄 액션 시리즈 영화 ‘범죄도시2’가 파죽지세다. 7일 연속 압도적 박스오피스 1위를 이어가며 누적 관객수 417만1060명을 돌파했다.

‘범죄도시2’는 25일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2020)의 435만7837명을 뛰어넘는다. 2020년 최고 흥행작 ‘남산의 부장들’(2020)의 475만345명도 조만간 경신할 것으로 보인다.

개봉 첫날 천만 영화 ‘기생충’(2019)이후 한국영화 최고 오프닝, 개봉 2일만 100만 돌파, 개봉 4일째 200만 돌파, 개봉 5일째 300만 돌파, 개봉 7일째 400만 돌파를 이어가며 역대급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은 5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이다. 실시간 예매량 23만 장을 훌쩍 뛰어넘으며 영진위 통합전산망 및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에서도 2주 연속 예매율 1위를 이어가며 흥행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모처럼 극장가의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영화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렸다.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