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박지현 다시 작심 발언 "586 용퇴 필요…최강욱 징계 조속히 마무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지현 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586 정치인 용퇴', '당내 팬덤 정치 극복', '성 비위 사건 처리' 등을 놓고 다시 한 번 작심 발언을 했습니다.

박지현 위원장은 오늘(25일) 오전 열린 민주당 '국정 균형과 민생 안정을 위한 선거대책위원회 합동회의'에서 모두 발언부터 "어제 기자회견 이후 왜 사과를 하느냐는 분들이 많았다"라며 포문을 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