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카드, 미래에셋증권과 PLCC 파트너십 체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래에셋증권 PLCC 올해 하반기 출시…사용 실적 따라 주식 제공

[아이뉴스24 이재용 기자] 현대카드는 미래에셋증권과 상업자 전용 신용카드(PLCC) 상품의 출시·운영에 관한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아이뉴스24

협약식에서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왼쪽)과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오른쪽)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카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양사는 핵심 역량을 결합해 다양한 차원에서 전방위적인 협업을 추진한다. 먼저 올해 하반기에는 사용 실적에 따라 주식을 제공하는 미래에셋증권 PLCC를 출시할 예정이다.

특히 현대카드의 인공지능(AI) 기반 데이터 사이언스 역량을 활용해 고객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 개발에도 힘을 합친다는 방침이다.

현대카드는 미래에셋증권을 통해 PLCC 파트너간 데이터 동맹인 '도메인 갤럭시'가 더 활성화 될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도메인 갤럭시에서는 이마트, 현대차·기아, 대한항공, 스타벅스, 배달의민족 등 기업들이 참여해 활발한 마케팅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은 "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독보적인 PLCC 비즈니스 역량을 보유한 현대카드와 투자금융업계에서 수많은 최초의 역사를 그려온 미래에셋증권과의 협업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두 회사의 강점을 살려 차별화된 서비스와 혜택을 고객들에게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용 기자(jy@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