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오은영 리포트' 김승현 부모 이혼 위기 "XX될 것 같아…경찰 불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김승현의 부모님 김언중, 백옥자 부부의 갈등이 공개된다.

오는 30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에는 김승현의 부모님이 출연한다.

최근 MBC는 네이버TV를 통해 '오은영 리포트'의 예고편을 공개했다. 예고편에는 그동안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남2'를 통해 돈독한 사이를 자랑했던 김승현 부모님의 일상이 담겼다.

예고편에서 백옥자 씨는 "앞으로 제발 좀 큰 소리 안나오게 해달라. 충격 안받게 해줘라. 몸이 XX될 것 같다"고 말했다. 김언중 씨는 "자기 기분 나쁘면 남편 대접은 했냐"고 언성을 높였고 백옥자 씨는 "남편이 잘하는데 어떤 여자가 대접을 안해주냐"고 받아쳤다. 또 "(결혼한 것을) 지금까지 후회한다. 난 지금도 혼자 살고 싶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또 다른 예고편에는 "지나간 것은 다 잊어버리자"고 말하는 김언중 씨에 "나도 옛날 과거는 다 잊고 싶다"며 "나한테 맨날 거짓말을 왜 하는거냐"고 언성을 높이는 백옥자 씨의 모습이 담겼다.

또 김언중 씨가 지인들과 화투를 치는 장소를 찾은 백옥자 씨가 "왜 거짓말 하냐"며 격분하고 다른 사람에게 "경찰에 신고하라"고 소리치는 모습도 담겼다. 백옥자 씨는 또 "인간도 아니다. 나랑 살 생각 말아라"라며 오열을 하기도 했다. 김언중 씨가 집에서 쫓겨난 듯 길거리에서 잠을 청하는 듯한 모습도 담겨 걱정을 자아냈다.

김승현 부모님은 그동안 '살림남2'를 통해 티격태격 하면서도 함께 다정히 손을 잡고 걷고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을 공개하는 등 금슬 좋은 부부 사이를 보여준 바 있다. 김언중 씨는 "나는 관속에 들어갈 때까지 백옥자밖에 없다"고 말했을 정도다. 그러나 그동안 공개됐던 모습과 상반되는 싸늘한 두 사람의 분위기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승현 부모님의 갈등은 오는 30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오은영 리포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