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지연수 "고부갈등 묵인"vs일라이 "자기 생각에 갇혀"…극과 극 대립('우이혼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레이싱 모델 출신 방송인 지연수가 고부 갈등을 두고 극한 갈등을 예고했다.

23일 공개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2' 예고편에서는 이혼의 원인을 두고 대립하다 결국 상담사를 찾아가는 일라이, 지연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연수는 "이혼하기 전에 같이 한번 상담 받아볼걸 그런 생각이 들더라고"라고 했고, 일라이는 "한번 받아볼까?"라고 한다.

상담사를 찾아간 두 사람은 "저 사람도 알고는 있다. 어떻게 가족들이 저를 대하는지. 하지만 묵인했다", "항상 자기 생각에 갇혀 있다"라고 정반대의 입장을 전했다.

또한 지연수는 일라이에 대해 "부모를 끊을 수 없는 사람이다"라고 했고, 일라이는 "누구 말을 믿어야 하는지 모르겠다"라고 했다. 급기야 지연수는 "전 믿지 않는다"라고 분노했다.

상담사는 지연수에게 "본인 생각이 너무 뚜렷하니까 받아들이지 않는다. 상처에 대한 얘기는 하는데 관계를 개선하려고 하지 않는다"라고 꼬집고, 일라이에게는 "본인한테 그랬다면 아내도 힘들게 했을 수 있다. 아내가 부모님과 관계에서 힘들거라고도 추정하지 않는다"라며 "부인에게 상처를 주지 않는다면 좋은 관계를 생각할 수도 있고"라고 조언했다.

지연수와 일라이는 '우리 이혼했어요2'에 출연, 이혼의 원인과 이혼을 둘러싼 상황에 대해 갈등을 벌이고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