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장EN:]"오해를 이해로"…'요즘것들' MZ세대 탐구생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핵심요약
KBS2 새 예능 '요즘것들이 수상해' 온라인 제작발표회
MZ세대 본격 관찰 예능…이경규·홍진경·정세운 3MC
MZ세대 생활 공개로 세대 간 이해와 궁금증 해결
노컷뉴스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를 맡은 홍진경, 이경규, 정세운. K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를 맡은 홍진경, 이경규, 정세운. KBS 제공아직 알쏭달쏭한 'MZ세대'를 본격 탐구하기 위해 각 세대 연예인들이 뭉쳤다.

25일 온라인 생중계 된 KBS2 새 예능 프로그램 '요즘것들이 수상해' 제작발표회에는 방송인 이경규, 홍진경, 가수 정세운과 연출을 맡은 조민지 PD가 참석해 프로그램과 관련된 이야기를 나눴다.

'요즘 것들이 수상해'는 MZ세대로 불리는 일명 '요즘것들'이 살아가는 방식과 다양한 가치들을 들여다보는 관찰 예능이다.

이미 몇 년 전부터 화두로 떠오른 MZ세대는 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초반 출생한 Z세대를 통칭하는 말이다. 디지털 환경에 익숙하고, 남다른 경험과 즐거움을 추구하는 특성을 가져 최근 각 분야에서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시사·교양 프로그램이 아닌 예능 프로그램이 MZ세대를 심도 있게 다루는 것은 이례적이다. 성향이 다른 이전 세대와의 마찰도 존재해 'MZ세대'하면 떠오르는 부정적 이미지도 상당하다. 과연 이런 지점을 예능으로 어떻게 풀어나갈지 관건이다.

노컷뉴스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 이경규. KBS 제공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 이경규. KBS 제공'원조 요즘것'을 담당한 이경규는 "우리는 군대 가라면 가고 국가가 시키는 대로 살았다. 그런데 요즘은 국가가 관리하지 않고 각자 알아서 살다 보니 결혼도 잘 하지 않는다. 그런 시대이기 때문에 이 프로그램으로 'MZ세대'를 파헤쳐 볼 만하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노력형 요즘것'을 맡은 홍진경은 이경규와 정세운 덕분에 출연을 결심했다.

그는 "존경하는 이경규 선배님이 하신다는 이야기를 듣고 출연을 결정했다. 같이 MC로 만난 적이 없는데 영광이다. 세운씨도 너무 아끼는 후배라 하지 않을 이유가 없었다"고 전했다.

노컷뉴스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 홍진경. K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 홍진경. KBS 제공홍진경은 실제로 유튜브를 통해 MZ세대 구독자들과 소통을 자주 해왔다. 그래서 이들을 향한 궁금증이 크다.

그는 "MZ세대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이 많지 않았는데 그들이 특별하게 돋보이는 시대다. MZ세대의 생활 방식, 말, 문화가 두드러진다"며 "기계를 잘 다루고, 문자 메시지를 빛의 속도로 보내고, 신조어도 많이 만들어낸다. 왜 그런 건지 궁금하다"고 이야기했다.

노컷뉴스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 정세운. KBS 제공


KBS2 '요즘것들이 수상해' MC 정세운. KBS 제공MC들 중 유일한 'MZ세대'인 정세운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지상파 MC 데뷔 신고식을 치른다.

그는 "아날로그 감성을 좋아해서 절반만 MZ세대인 것 같다. '젊은 꼰대'는 아니다"라고 스스로를 정의하며 "이경규, 홍진경 선배님이 MZ세대 사이에서도 유명하시고 시대를 보는 시각과 방식이 깨어있으시다. 방송하면서 어떤 일들이 일어날지 설레고 궁금하다"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결국 '요즘것들이 수상해'의 진정한 목표는 세대 간 이해와 소통에 있다.

조민지 PD는 "우리나라 인구 33%가 MZ세대인데 방송에서 이들의 생활을 직접 보여주고 판단할 기회가 많지 않았다. 그 실체도 파악하지 못했다"면서 "MZ세대가 어떻게 생각하는지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 같다. 오해의 시간을 이해의 시간으로 바꿨으면 한다"고 밝혔다.

MC들 역시 각 세대의 입장에서 관전 포인트를 꼽았다.

홍진경은 "MZ세대 자녀와 소통이 힘들다면, 이 프로그램을 통해 새롭게 알아가는 기회가 될 거 같다. 저도 딸을 이해하기 위해 열심히 프로그램을 진행하겠다"고 이야기했다.

정세운은 "본인이 MZ세대라는 것에 과하게 취해있는 분들도 있는데 이 프로그램을 보며 MZ세대가 무엇인지 알아가고 소통했으면 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KBS2 새 예능 프로그램 '요즘것들이 수상해'는 오늘(25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