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피싱 피해자인 줄 알았더니"…잡고 보니 현금수거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피싱 피해자인 줄 알았더니"…잡고 보니 현금수거책

[앵커]

한 건물 관리인이 세심한 관찰로 보이스 피싱 현금 수거책을 검거하는 데 결정적 역할을 했습니다.

보이스 피싱 피해자인 줄 알고 신고했더니 실제로는 현금 수거책으로 밝혀졌습니다.

보도에 강창구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 수원의 한 건물에 있는 현금인출기 앞으로 한 남성이 다가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