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다시 맞붙은 전·현직 시장‥인천 민심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그럼 이재명 후보의 출마가 최대 변수로 떠오른 인천시장 선거 살펴보겠습니다.

인천에서는 박남춘, 유정복 두 후보가 4년 만에 다시 맞대결을 펼치는데요.

유권자들은 어떤 시장을 원하는지, 박윤수 기자가 인천 시민들을 만나봤습니다.

◀ 리포트 ▶

인천시장 선거 표심을 움직일 최대 변수는 이재명 민주당 상임고문의 계양을 보궐선거 출마입니다.

이재명 후보에 대한 신뢰와, 왜 인천으로 왔느냐는 의문이 유권자들 사이에서 엇갈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