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54세' 신애라, 자기관리 끝판왕..차인표 "제 누나입니다" 팔불출 사랑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신애라 인스타그램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신애라의 아름다움에 차인표가 등판했다.

25일 신애라는 인스타그램에 ”어떤 그림과도 견줄 수 없는 자연의 색상. 어떤 향수와도 견줄 수 없는 꽃들의 향기. 이른 아침의 서울숲“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신애라는 이른 아침부터 서울숲을 산책 중이다. 민소매에 짧은 반바지를 입은 신애라는 50대 중반임에도 완벽한 자기관리로 탄탄한 몸매를 보였다.

신애라의 사진에 홍현희는 “저 아름다운 여대생은 누구에요?”라고 물었고, 차인표는 “제 누나입니다”라고 답글을 달았다. 이에 최지우는 “오머나!! 옵빠!”라며 놀랐다. 최지우는 또한 “언니는 벌써 한여름이네요”“라고 댓글을 달았다.

한편, 신애라와 차인표는 1995년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