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손흥민 ‘올해의 골’ 투표하실 분, 여기로…두번째 수상 도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레스터시티전 득점으로 생애 두 번째 수상 도전

한겨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021∼2022시즌 올해의 골 후보에 오른 손흥민. EPL 누리집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 선수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득점왕에 오른 손흥민(30·토트넘)이 이번엔 생애 두번째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골’에 도전한다.

손흥민은 25일(현지시각)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사무국이 공개한 2021∼2022시즌 올해의 골 후보 10인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지난 1일 레스터 시티와 35라운드 안방 경기에서 2-0으로 앞선 후반 34분 데얀 쿨루셰프스키가 건네준 패스를 받아 이른바 ‘손흥민존’으로 불리는 페널티아크 오른쪽에서 환상적인 왼발 감아차기로 득점했다.

앞서 손흥민은 2019∼2020시즌에도 올해의 골을 차지한 바 있다. 손흥민은 당시 번리를 상대로 하프라인 이전부터 70m를 질주해 득점하며 상을 받았다. 당시 이 득점은 국제축구연맹(FIFA) 푸슈카시상을 받기도 했다.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골 수상자는 전문가와 팬 투표를 합산해 결정한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공식 누리집(premierleague.com/news/2612176)에 접속하면 특별한 인증 절차 없이 투표할 수 있다.

한편 이번 올해의 골 후보에는 손흥민과 득점왕 경쟁을 했던 무함마드 살라흐(리버풀)도 이름을 올렸다. 이 외에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알렉상드르 라카제트(아스널) 등이 후보로 선정됐다.

이준희 기자 givenhappy@hani.co.kr

벗 덕분에 쓴 기사입니다. 후원회원 ‘벗’ 되기
항상 시민과 함께 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 신청하기‘주식 후원’으로 벗이 되어주세요!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