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와이티엔 스타뉴스] 승리, 성매매 알선 등 총 9개 혐의 유죄… 징역 1년 6개월형 확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해외 원정도박, 성매매 알선 등의 혐의로 기소된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 씨에 대해 징역 1년 6개월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1부는 26일 상습도박, 외국환거래법 위반 등의 혐의를 받는 승리 씨에 대한 양측의 상고를 모두 기각하고, 원심을 확정했다.

징역 1년 6개월형이 확정된 승리 씨는 자동전역돼 국군교도소 인근에 있는 민간교도소로 이감된다. 병역법상 징역 1년6개월 이상의 확정 판결을 받은 병은 자동전역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