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학생들의 풋살 축제 H-CUP, 6개월 대장정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성필 기자] 대중적인 스포츠로 자리 잡은 풋살 축제가 열린다.

스포츠마케팅 전문기업 ㈜HNS는 '2022 H-CUP 조직위원회'를 통해 다음달 18일부터 11월까지 풋살대회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게토레이의 후원을 통한 '게토레이 5v5 H-CUP 풋살 토너먼트‘ 중학생부가 가장 먼저 시작한다. 전국 홈플러스 15개 지점의 옥상형 풋살장을 운영하는 HNS의 인프라를 바탕으로 도심 속 풋살대회를 통해 중학생, 성인 남녀의 대회와 리그에 나선다.

중학생부는 6월 18일부터 HM풋살파크 부산북구점에서 지역 예선의 시작을 알린다. 참가신청은 HM풋살파크 홈페이지를 통해 25일부터 시작됐다. 전국 5개의 지역 예선(부산, 경기도 시흥, 서울 동대문, 충남 천안, 전북 전주)을 거쳐 오는 9월 24일, HM풋살파크 시흥점에서 전국 챔피언십을 갖는다.

참가 자격은 국내 중학교 재학생이다. 대한축구협회 등록 경험이 있는 엘리트 축구선수 출신은 참가가 불가하다. 예선은 지역별 20개 팀이 참가하며 팀당 최소 5명이 한 팀을 이뤄 나서는 것이 가능하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체육활동이 부족했던 각 학교 친구들끼리 쉽게 팀을 구성해서 참가, 친밀감을 우선으로 대회를 운영한다. 실력 차이와 관계없이 풋살을 통해 마음껏 뛰는 '놀이터' 분위기를 만든다는 것이다.

여성 풋살도 운영한다. 스포티비(SPOTV) 노윤주 캐스터(아나콘다 노이어)의 출연으로 화제가 된 한 방송사의 프로그램에 착안했다. 남녀 성인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성인 풋살 대회는 오는 9월부터 리그와 컵대회를 시작, 총 7천2백 명이 참가 예정이다.

최종환 ㈜HNS 대표는 "이번 대회는 그동안 국내에서 선보이지 않았던 동호인 중심 생활 체육의 이상적인 모델이 될 것이다. 대회에 참가하는 기업들과 국민체육진흥공단, 유관 기관이 생활 스포츠 대회와 시장을 확대할 수 있는 무대가 마련됐다""라며 "파트너사로 흔쾌히 참여해준 게토레이, 롯데칠성 등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지속 가능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2022 H-CUP 대회는 스포츠조선과 HNS가 공동으로 대회를 주관한다. 파트너사로 게토레이, 롯데칠성, 국민체육진흥공단, 가히(코리아테크), 여수디오션리조트, 낫소가 대회에 함께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