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교육·복지부 장관 후보, 모두 여성 지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오늘 공석인 교육부와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2명을 모두 여성으로 지명했습니다.

교육부장관 후보자로 박순애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가,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로는 김승희 전 새누리당 의원이 지명됐습니다.

대통령실은 박순애 후보자가 대통령직인수위원을 역임하며 국정 철학을 잘 이해하고 있으며, 공공행정 전문가로서 교육 행정의 비효율을 개선하는데 적임자라 판단했다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