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혜원, ♥안정환이 찍어준 사진 보더니.."폰 뺏으러 가는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하수정 기자] 이혜원이 남편 안정환이 직접 찍어준 사진을 공개했다.

이혜원은 2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갑자기 왜 사진은 찍어준다고ㅎㅎ 부끄러서 핸펀 뺏으러가는 리얼 발걸음 어쩔ㅋㅋㅋ 원래는 조금 많이 못찍는ㅋㅋㅋㅋ 사람인데 많이 늘었네요ㅎㅎㅎㅎㅎ 그래 서당개 삼년이면....하늘보고 멍때리는 중에..."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혜원이 남편 안정환 앞에서 포즈를 취한 모습이 담겨 있다. 안정환은 아내에게 사진을 찍어주겠다며 나섰고, 이혜원은 자연스러운 척 포즈를 선보였다. 그러나 "부끄러워서 핸드폰 뺏으러 가는 리얼 발걸음 어쩔"이라며 "원래는 조금 많이 못 찍는 사람인데 많이 늘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혜원은 지난 2001년 축구선수 안정환과 결혼했고, 슬하에 1녀 1남을 두고 있다. 미스코리아 출신인 이혜원은 안정환과 본인이 소속된 리혜원 라이프스타일컴퍼니의 CEO를 맡고 있으며, 최근 첫째 딸이 미국 명문 뉴욕대에 합격하기도 했다.

/ hsjssu@osen.co.kr

[사진] 이혜원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