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이근 "첫 미션 이르핀서…눈앞에서 러군 총격에 운전자 쓰러져"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우크라이나 외국인 의용병 부대 '국토방위군 국제여단'에 합류했던 이근 전 대위가 2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습니다.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군에 맞서 싸우겠다며 지난 3월 초 현지로 떠난 지 약 석 달 만입니다.

전장에서 입은 무릎 부상으로 치료와 재활을 위해 귀국한 그는 "양쪽 십자인대가 찢어져 수술을 받아야 한다고 한다. 왼쪽이 더 심하게 찢어졌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