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혜수, 얼룩덜룩한 청바지도 멋스럽게..53세 중 제일 힙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헤럴드경제

김혜수 인스타 스토리



배우 김혜수가 일상을 전했다.

27일 김혜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별다른 멘트없이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혜수는 화려한 프린팅의 셔츠와 청바지를 입고 컨테이너 하우스 안으로 들어가고 있는 모습이다. 머리를 질끈 묶은 김혜수의 뒷모습만 봐도 연예인 아우라가 느껴진다. 53세 믿기지 않는 김혜수의 젊은 감각이 돋보인다.

한편 김혜수는 tvN 새 드라마 '슈룹'을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슈룹'은 내 자식을 위기 앞에 기품 따윈 버릴, 왕실 골칫거리인 사고뭉치 왕자들을 왕세자로 만들어야 하는 극한 중전의 분투기를 그린다. 조선 시대 왕자들이 받은 상위 1% 영재교육법을 담는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