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넷째 출산' 정주리, "손목이 덜그럭"…통증 호소 [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서예진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미디언 정주리가 출산 후 손목 통증을 호소했다.

정주리는 26일 자신의 SNS를 통해 “손목이 벌써 끝났다고? 뭘 시작도 안 했는데? 집에 가지도 않았는데? 덜그락덜그락”이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손목 보호대를 착용한 정주리의 모습이 담겼다. 최근 넷째를 낳은 그는 출산 후 손목에 통증이 찾아온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정주리는 2015년 한 살 연하 남편과 결혼했다. 부부 사이에는 네 아들을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