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지방선거 사전투표율, 역대 최고…나들이 차량 몰린 고속도로 '혼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종 = 뉴스핌] 김범주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둘째 날인 28일 투표율이 역대 최고를 기록한 가운데 나들이 차량에 고속도로도 혼잡한 양상을 보였다.

5월의 마지막 토요일이기도한 이날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은 530만대로 예상됐다. 이는 직전 토요일 고속도로 교통량인 533만대와 비슷한 수준이다.

뉴스핌

[인천=뉴스핌] 김학선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이틀째인 28일 오전 인천 계양구 계산2동행정복지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투표를 하고 있다. 2022.05.28 yooksa@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전국 낮 기온이 30도 안팎의 초여름 날씨를 보이면서 관광지로 향하는 차량이 늘었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전국이 화창한 날씨를 보이면서 지역축제도 관심을 받고 있다.

경남 남해군은 이날부터 독일마을 광장에서 독일 전통축제 중 하나인 '마이페스트(Maifest)'를 연다. 남해군 방문의 해를 맞아 처음 열리는 이번 축제는 독일마을에서 열린다. 경남 의령군에서는 부자마을 국악축제가 열린다. 청소년 예술인 22인이 참여해 판소리, 신모듬, 사물판굿 등 공연을 한다.

서울은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후 오는 11월까지 노들섬에서 '문화가 흐르는 예술마당'을 연다. 이날 개막 공연에는 가수 다비치가 출연하는 등 다양한 장르의 문화 공연이 열릴 예정이다. 서울시는 무대 앞 잔디마당에 빈백, 돗자리를 마련해 시민들이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편 지방선거 사전투표율은 역대 최고 기록을 넘어섰다. 이날 오후 2시 기준 투표율은 16.37%로 역대 지방선거 중에서 가장 높았다. 오후 4시 기준으로 전국 유권자 4430만3449명 중 814만7201명이 투표에 참여한 것으로도 나타났다. 미리 투표를 마치고 관광지로 발길을 옮긴 유권자도 적지 않았을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wideope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