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러, 루한스크 사실상 점령한듯…우크라군 요충지 철수 결단(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심한 소모전에 "세베로도네츠크 잔류 의미 없다" 진지 이동

러, 돈바스 장악 목표에 진일보…일부 '러 승기 잡았다' 진단도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정빛나 기자 = 우크라이나군이 격전이 벌어지는 동부 돈바스의 요충지 세베로도네츠크에서 철수하기로 했다고 로이터 통신 등 외신이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우크라이나군의 현지 지휘관인 세르히 하이다이 루한스크 주지사는 이날 TV에 나와 "(세베로도네츠크에서) 철군하라고 명령받았다"며 "몇달간 타격을 받아 산산조각이 난 진지에 단순히 잔류를 목적으로 남아있는 것은 의미가 없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