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욕증시, 금리인상 공포 완화에 2년 만에 최대 상승…3.1%↑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욕증시, 금리인상 공포 완화에 2년 만에 최대 상승…3.1%↑

깊은 침체에 빠졌던 미국 뉴욕증시가 금리인상 공포가 다소 누그러진 데 힘입어 대폭 반등했습니다.

현지시간 24일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68% 오른 31,500.68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3.06% 급등한 3,911.7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34% 급등한 11,607.62에 각각 장을 마감했습니다.

이번 주 뉴욕증시의 3대 지수는 주간 기록으로 6월 들어 첫 상승 마감에 성공했습니다.

특히 S&P 500 지수는 지난 2020년 5월 18일 이후 2년여 만에 하루 최대폭 상승을 기록했습니다.

#뉴욕증시 #금리인상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