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토 정상회의 오늘 스페인서 개막…중·러에 견제구 주목(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나토군 강화·우크라 지원 등 논의…한·일 등 아태 정상도 첫 참석

중·러 대응한 '전략 개념' 승인할 듯…NYT "냉전 후 가장 중요한 나토회의"

핀란드·스웨덴 가입에 튀르키예 '막판 찬성'



(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서 일으킨 전쟁이 길어지는 와중에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가 29일(현지시간) 스페인 수도 마드리드에서 열린다.

미국과 유럽의 집단안보 체제인 나토 회원국 정상들은 이날부터 이틀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가져온 안보 상황의 변화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를 집중적으로 논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