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치료제 개발과 보건 기술

이뮨메드, 코로나19 치료제 인도네시아 임상 3상 승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뮨메드는 인도네시아 식약처(BPOM)로부터 버피랄리맙의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3상 계획(IND)을 승인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이뮨메드의 코로나19 임상 3상은 다수 국가에서 코로나19 중증환자 68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참여자의 50%는 버피랄리맙과 표준치료를, 나머지 50%는 위약과 표준치료를 병행한다. 총 3회 투여 후 최대 60일까지를 기준으로, 위약 대비 버피랄리맙 병용투여의 유효성과 안전성을 평가한다.

이뮨메드는 현재 국내에도 임상 3상 IND를 접수한 상태다. 회사는 올해 초 임상 2상이 마무리된 러시아와 이탈리아를 포함해 임상 3상 IND 추가 승인이 가능한 지역에 대해 규제기관과 협의를 지속할 계획이다.

이뮨메드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환자가 감소 추세에 있으나 중증환자 대상 치료제는 아직 개발되지 않아 사망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면서 “코로나19 재유행에 대비해 인도네시아 국영기업인 인도파르마와 협업해 인도네시아 식약처에 임상 3상 조건부 판매허가까지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