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크래프톤, '펍지 네이션스 컵 2022' 총결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3년만에 부활한 PNC 2022 총결산 인포그래픽 공개

[아이뉴스24 박예진 기자]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이 배틀그라운드 국가대항전 '펍지 네이션스 컵 2022(PNC 2022)'을 총결산하는 인포그래픽을 통해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된 행사의 주요 성과를 29일 공개했다.

아이뉴스24

PNC2022 총 결산 인포그래픽 [사진=크래프톤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달 16일부터 19일까지 태국, 방콕 아이콘시암 몰에서 진행된 PNC 2022에는 4일간 총 2만600명의 참관객이 오프라인으로 현장을 방문했다.

이번 대회는 '펍지 글로벌 챔피언십 2019' 이후 3년 만에 유관중으로 열린 대회로, 일 평균 5천 명이 넘는 수치를 기록했다.

온라인에서도 현장을 방문하지 못한 팬들의 관심이 이어졌다. 4개 권역 12개 언어로 생중계된 PNC 2022의 일 최고 고유 시청자는 539만 명으로 집계됐다.

중국을 제외하고 일 최고 글로벌 동시 시청자는 51만 6천명, 일 평균 동시 시청자는 42만 5천 명을 기록했다. 일 평균 동시 시청자는 지난해 말 진행된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최강자전 'PGC 2021'보다 두 배 이상 확대됐다.

온라인 이벤트에도 많은 글로벌 e스포츠 팬이 참여했다. PNC 2022 관련 정보와 이벤트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PNC 2022 공식 웹사이트의 방문자는 6월 3일 오픈 이후 17일간 총 41만 명을 기록했다. 이는 일 평균 2만 명이 넘게 방문한 것으로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공식 웹사이트의 일 평균 방문자에 비해 10배 늘어났다.

각 국 선수들의 PNC에서의 퍼포먼스(킬, 데미지 등)를 예측해 최상의 조합을 구성 및 예측하는 'PNC 판타지 리그'도 호응을 얻었다. 총 6천 866명이 참가했으며, 1위는 영국팀의 mykLe과 브라질팀의 lfp1을 보유해 518점을 획득한 팬이 차지했다. 해당 팬에게는 선수들의 사인이 담긴 티셔츠를 포함한 웰컴키트 등이 지급된다.

대회 내 다양한 기록도 공개했다. 총 20개 매치에서 최다 킬을 기록한 선수는 36킬을 낸 영국팀의 vard와 중국팀의 ZpYan1이었다. 최다 킬을 기록한 팀은 PNC 2022 챔피언이자 126킬을 낸 영국팀이었으며 이들은 브라질팀과 함께 최다 치킨을 먹은 팀에 오르기도 했다(4치킨 획득). 영국팀의 Fexx는 총 7706.9 데미지를 기록하며 최대 데미지를 입힌 선수에 올랐다.

가장 오래 살아남은 선수는 한국팀의 Loki이며 7시간 54분 30초, 매치 당 평균 23분을 넘게 생존했다. 가장 많은 거리를 이동한 선수는 차이니즈 타이페이팀의 YanLi(145,649.6m)며, 최장 거리에서 킬을 기록한 선수는 브라질팀의 vhz(627.7m)이다.

/박예진 기자(true.art@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