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하니♥양재웅, 10살 차이 극복 후 연인으로 “따뜻한 시선 부탁”(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그룹 EXID 멤버 겸 배우 하니(30·안희연)가 10세 연상의 정신의학과 전문의 양재웅(40)과 공식 연인이 됐다.

하니 소속사 써브라임은 29일 “하니 씨와 양재웅 씨가 좋은 만남을 갖고 있다.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봐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열애를 인정했다.

양재웅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도 이날 “양재웅 씨는 하니 씨와 좋은 감정으로 만남을 갖고 있다. 앞으로도 좋은 만남을 이어갈 수 있도록 따뜻한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매일경제

양재웅 하니 사진=양재웅 SNS, 김재현 기자


다만 두 사람은 교제를 어떻게 시작했는지에 대한 이야기에는 조심스러운 행동을 취했다.

한편 하니는 지난 2011년 EXID로 데뷔했다. 지난 2014년 ‘위 아래’ 하니의 직캠이 큰 화제를 모으면서 역주행의 아이콘이 됐다. 2019년 전속 계약 만료 이후 연기자로 전향, 지난해에는 종합편성채널 JTBC 새 드라마 ‘아이돌: 더 쿠데타’에 출연했다.

양재웅은 MBN ‘사건기록 - 그날의 선택’, MBC에브리원 ‘리얼 커플 스토리-장미의 전쟁’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한 바 있다. 정신과 의사인 형 양재진 씨와 유튜브 채널 ‘양 브로의 정신세계’를 운영 중이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