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너무 즐거웠어 전우들"…총 내려놓은 황희찬 그라운드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축구 국가대표 공격수 황희찬(26·울버햄프턴)이 3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6월 30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를 퇴소했습니다.

그는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남자 축구 금메달을 합작한 멤버로 병역 혜택을 받았습니다.

훈련을 끝낸 황희찬은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훈련소 생활이 담긴 사진들을 공개하며 "소중한 추억. 너무 즐거웠어 전우들"이라는 글을 남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