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수홍 관계자도 몰랐던 유재석 공개 응원…국민MC 입 연 이유는?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채태병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철저한 자기관리로 유명한 '국민 MC' 유재석이 민감한 사안일 수도 있는 박수홍과 친형의 법적 분쟁과 관련, 박수홍을 공개적으로 응원한 이유가 그에 대한 '전적인 믿음'이 있었기 때문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오열한 박수홍…유재석 등판 놀라운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 영상에서 이진호는 전날 방영된 MBC '실화탐사대'에 출연해 친형과의 법적 다툼을 고백한 박수홍에 대한 세 가지 사안을 언급했다.

먼저 이진호는 유재석이 직접 방송에 출연해 박수홍에게 응원을 보낸 장면에 주목했다. 그는 "유재석은 자기관리 철저한 인물로, 그동안 분쟁 중인 사안에 대해 특정인을 위해 응원에 나선 사례는 거의 없다"며 "취재를 해보니 유재석이 (실화탐사대) 제작진 요청에 흔쾌히 응했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그는 "(유재석의) 출연 자체는 비밀리에 이뤄졌고, 같은 편에 출연한 관계자들조차 유재석의 출연 사실을 방송을 통해 알게 됐다고 한다"며 "박수홍 측 관계자는 '유재석에게도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것 같다. 그만큼 박수홍을 전적으로 믿는다는 뜻'이라고 전해왔다"고 부연했다.

이진호는 친형을 비롯한 가족들과 분쟁 중임에도, 부모와의 갈등은 최대한 피하려고 하는 박수홍의 효심에 대해서도 말했다. 그는 "박수홍은 방송에서 친형에 대한 배신감을 털어놨지만, 부모님 이야기는 단 한차례도 언급하지 않았다"며 "이 사안은 '아버지 망치 사건'에서도 엿볼 수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더욱이 망치 사건은 박수홍의 친형이 한 언론사와의 인터뷰 과정에서 나온 것이다. 이는 가족들이 박수홍이 아닌 자신의 편이라는 걸 드러내기 위한 친형의 행동이었을 것"이라며 "하지만 이 사건으로 박수홍에 대한 동정 여론이 더욱 커졌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진호는 박수홍 아내의 방송 출연 여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박수홍 아내의 실화탐사대 출연 여부도 관심을 모으는 또 하나의 사안이었다"며 "그녀의 절친들과 아버지 등이 출연해 심경을 밝혔으나 결국 당사자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고 말했다.

또 그는 "박수홍 측 관계자는 '아내가 지난해 말도 안 되는 루머 때문에 대인기피증이 생길 정도로 어려운 시기를 보냈다'고 전해왔다"며 "박수홍의 아내가 아직도 사람들 앞에 서는 걸 두려워한다고 하더라"고 부연했다.

마지막으로 이진호는 "어려운 일을 겪었으나 박수홍 부부는 더 끈끈해진 모양새다. 두 사람은 서로를 의지하며 더욱 애정이 깊어졌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채태병 기자 ct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