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에스더♥' 홍혜걸 "사귄 지 94일 만에 결혼, 예쁜 척 남사스러워" (당나귀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당나귀 귀'의 홍혜걸이 아내 여에스더에게 폭탄 발언을 전한다.

3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는 한국 최초 의사 출신 의학전문기자이자 1000억 CEO 여에스더의 남편인 홍혜걸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이날 홍혜걸은 영상 속 빨간 원피스를 입고 하얀 양산을 쓴 여에스더의 모습을 보고 "예쁜 척하는 게 남사스럽다"며 시작부터 폭탄 발언을 전했다.

이에 질세라 여에스더 역시 "저러니까 같이 못 사는 것이다"라며 서로 주거니 받거니 하는 현실 부부의 쌍방 비난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후 MC 김숙과 전현무가 여에스더의 갑갑한 행동에 대해 지적하자 홍혜걸은 "다들 너무하시네", "이런 건 애교로 봐줄 수 있잖아요"라면서 급태세 전환을 해 출연진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앞서 여에스더가 자신의 회사의 가장 큰 '리스크'이자 '폭탄'이라고 언급한 바 있는 홍혜걸의 냉온탕을 오가는 입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연애 시절 데이트를 했던 추억의 맛집을 찾은 여에스더는 서울대 의대 1년 후배였던 홍혜걸과의 운명 같은 첫 만남부터 94일 만에 결혼하게 된 캠퍼스 연애 비화도 공개한다.

특히 홍혜걸이 과거 여에스더에게 붙여준 애정이 듬뿍 담긴 호칭을 들은 장윤정은 "그렇게 부르는 건 태어나서 한 번도 못 들어봤다"며 부러워했다고 해 평소에는 티격태격하면서도 30여년간 변함없는 애정을 뽐내는 이들 부부의 반전 러브 스토리가 궁금증을 더한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3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