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리위' 앞둔 이준석 "나니까 버틴다"…돌아선 尹心 만회에 '안간힘'

댓글 6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의 징계를 심의할 윤리위가 나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이 대표가 성접대 관련 의혹들을 '카더라 의혹'으로 규정하며 '버티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습니다. 첨예한 대립 속에 이른바 '윤심'의 방향도 관심인데, 이 대표가 어떻게든 이를 만회하려는 움직임도 보입니다.

황선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이준석 대표가 공천 개혁을 주장하며 띄운 혁신위가 본격적으로 의제 설정에 돌입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