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치료제 개발과 보건 기술

KT, 2022 국제안전보건 전시회서 특화 기술 10종 전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KT 전시관 조감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가 7월 4일부터 7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2 국제안전보건전시회'에 참여한다.

KT는 이번 행사에서 'KT를 만나 안심이 됩니다'라는 주제로 전시관을 운영, 일터와 생활 속 안전을 위한 KT 특화 기술 아이템 10종을 전시한다.

AI 가상펜스는 3D 라이다(LiDAR)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위험한 설비가 설치된 공간에 사람이 진입하면 설비 작동을 자동으로 중지하여 인명 사고를 막는다. 사물인터넷(IoT) 기반 스마트 안전모는 근로자의 올바른 안전모 착용 여부를 관리자에게 알려준다. 소방안전 DX 서비스는 4종 센서로 화재 징후를 감지해 유사시 119에 자동으로 신고해준다.

행사에는 전국 KT 광역본부 내 안전보건 담당자들도 참석해 안전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현장 사례들을 공유한다. KT는 7일 오전 '서비스 분야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대회' 본선에 참가해 KT 부산·경남광역본부의 우수사례도 발표한다.

KT는 통신 네트워크 플랫폼 사업자로서 이를 활용해 전통시장, 지하상가에 지능형 화재 조기감지 시스템을 보급하는 등 노후 시설에서 발생할 수 있는 대형 화재와 같은 중대 사고 예방에도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홍진기 KT 안전보건담당(상무)은 “앞으로도 지자체 및 정부를 비롯해 타 기업과 다각도로 협력해 안전보건 분야에서도 플랫폼 기반의 디지털 혁신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예린기자 yesli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