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날씨] 화요일도 폭염 계속…제주·남해 태풍 특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4호 태풍 에어리는 일본 쪽으로 방향을 틀었습니다. 우리나라는 비껴갔습니다만, 제주와 남해상은 간접적으로 영향을 받겠는데요, 태풍 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내일 오전까지 파도가 거셀 것으로 보여서 주의하셔야겠습니다.

그리고 밤이 됐는데도 더위가 쉽사리 식지 않고 있습니다. 태풍으로부터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기 때문인데요, 내일도 폭염이 계속되겠습니다. 낮 기온은 대전과 대구가 34도, 서울은 33도까지 치솟겠습니다.

내륙 지역에서는 갑작스런 소나기에도 대비하셔야겠는데요, 많이 오는 곳은 60mm가 넘는 곳도 있겠습니다.

주 후반에는 다시 전국에 장맛비가 오겠습니다. 비가 내린다 하더라도 더위의 기세는 여전할 것으로 보입니다.

날씨였습니다.

홍지화 기상캐스터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