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 시각 세계] 27년간 휴무 없이 일한 직원‥4억원 성금 모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이번엔 밤새 들어온 국제뉴스 소식 뉴스룸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이선영 아나운서, 미국에서 한 패스트푸드점 직원에게 억대 성금이 모였다고요?

◀ 이선영 아나운서 ▶

네, 20대에 일을 시작해 50대가 될 때까지 하루도 쉬지 않고 출근도장을 찍은 남성에게 4억 원의 성금이 모였습니다.

올해 54세의 '케빈 포드'는 미국 네바다주의 패스트푸드점에서 생애 절반의 시간을 보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