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미라, ♥윤종신 놀랄 과감 노출..갈비뼈 '움푹'x학다리는 '매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윤종신 아내이자 테니스 선수 출신 전미라가 놀라운 비키니샷을 공개했다.

6일 전미라가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바다가 훤히 보이는 풀장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놀라운 학다리 각선미는 물론, 갈비뼈가 움푹할 정도로 여리여리한 몸매를 드러내 놀라움을 안긴다 .

전미라는 "아이들이 다 크니 이제 수영복 입고 물 속에 들어갈 여유도 생기고 이젠 엄마 사진도 찍어주고... (예전엔 뒷치닥거리 하느라 눈도 못 떼고 지켜만 봤죠)"라며 " 참 여유롭기도 여러가지 하느라 바쁘기도 했던 여행"이라며 힐링을 즐기고 있는 모습.

그러면서 "누가보면 수영선수 같지만 물속에 머리도 못 집어넣는 물 겁쟁이 그래서 온천만 했지요"라며 반전 일화를 전했다.

. 한편 전미라는 지난 2006년 윤종신과 결혼, 슬하에 딸 둘,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ssu08185@osen.co.kr

[사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