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게이머와 e스포츠

3년만에 오프라인 ‘SWC2022’, 참가 열기 ‘후끈’… 5만8천명 참가 신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경게임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의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대회 ‘서머너즈워 월드아레나 챔피언십2022(SWC2022)’에 대한 참가 열기가 뜨겁다. 3년만에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올해 ‘SWC’에 역대 최대 규모인 5만8000여명의 이용자가 참가를 신청했다.

6일 컴투스는 지난 6월 7일부터 28일까지 약 4주간 ‘SWC2022’ 예선 참가자 모집을 진행한 결과 전년대비 2000명 이상 증가한 5만8000여명이 신청했다고 밝혔다. 특히 미주와 유럽 지역에서의 참가 열기가 두드러져 참가 신청자 수가 전년대비 각각 약 25%, 약 42% 증가했다.

‘SWC’는 컴투스가 ‘서머너즈워’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즐길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하고 함께 어우러질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자 지난 2017년 처음 개최한 글로벌 e스포츠 대회다. 참가 선수들에게는 자신의 실력을 증명하고 관객에게는 수준 높은 게임 전략을 확인하고 관전하는 재미를 선사한다.

올해는 3년만에 오프라인 개최가 이뤄져 관심을 받고있다. 최근 2년간은 코로나19 펜데믹에 따라 온라인으로 열렸다. 지역별 본선인 컵대회는 유럽컵 독일 베를린, 아메리카컵 미국 뉴욕, 아시아퍼시픽컵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다. 세계 챔피언을 가리는 월드 파이널 무대는 대한민국 서울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컴투스는 오는 8월 온라인 예선을 진행하고 오프라인 지역컵 본선 진출자를 가릴 예정이다. 유럽컵은 한국시간 9월 17일 오후 9시, 아메리카컵은 10월 9일 오전 3시, 아시아퍼시픽컵은 10월 22일 오후 2시에 열린다. 세계 챔피언을 가리는 월드 파이널은 오는 11월 개최된다.

올해로 8주년을 맞이한 ‘서머너즈워’는 현재까지 누적 다운로드 1억5000만건을 기록한 인기 게임이다. 지난 4월 역대 최대 일매출 기록을 경신하며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임영택 게임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