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우영우' 중국서 불법 시청"…한·중, 저작권 정부간 회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문체부 "중국 국가판권국에 합법 유통 활성화 요청"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정부가 ENA채널 인기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 등 우리 콘텐츠의 중국 내 저작권 침해와 관련해 대응에 나선다.

문화체육관광부는 5일 중국 국가판권국과 '제16차 한중 저작권 정부 간 회의'를 비대면으로 열어 '우영우' 사례를 제시하고 저작권 침해 대응과 합법 유통 활성화를 위한 판권관리국의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근 '우영우'에 대한 중국 내 불법 시청과 관련한 문제 제기가 잇따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