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기본급만 900만원…10년차 미군 대위가 공개한 월급 명세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10년차 미군 대위 유진형씨가 공개한 월급명세서. 사진ㅣ유튜브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군 대위의 급여가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었다. 연애 예능 '나는 솔로' 6기 영수로 출연한 10년 차 미군 대위 유진형 씨가 공개한 월급 내역서가 그것.

유진형 씨는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 'Mr. Yooniverse 유진형'에 '미군대위 월급 1500만원??'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너무 많은 분들이 추측하고 궁금해하셔서 정리해봤다"며 "미군 장교의 연봉은 얼마나 받는지 알려드리겠다"고 월급 명세서의 일부를 공개했다.

먼저 그는 "10년차면 기본 월급 7017.3달러, 911만560원이다. 1년에 2.5~3% 인상해준다"라고 밝혔다. 이어 "급식 기본 수당은 280.29달러, 36만3872원"이라며 "상사 계급 이하 근무자는 무조건 군식당에서 밥을 먹어야 한다. 장교는 돈을 주고 알아서 먹는 구조다"라고 설명했다.

또 미군주택수당으로 3395.63달러, 440만8885원을 받았다. 유진형 씨는 "지역에 따라 가격이 다르다"며 “뉴욕에 산다면 엄청나게 많이 주고, 집값이 싼 곳에 있다면 조금 준다”며 “이건 서울 기준이고, 서울은 돈을 많이 주는 편”이라고 말했다.

이어 "위험수당은 50불, 한화로 6만4910원"이라면서 "위험한 지역으로 갈수록 높아진다, 동두천에 가면 100불을 받는다"라고 설명했다. 생활비로는 615.87달러, 약 80만원을 따로 받았다.

모두 합치면 미군대위 10년차 월급은 1만1359.09달러, 1474만8642원이었다. 세전 기준이다. 그는 "다른 것은 세금이 붙지 않는데, 기본 월급에는 15~20% 정도 세금을 낸다"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유진형 씨는 “돈 때문에 군인이 된 건 아니다”라며 “나쁘지 않은 연봉이지만 장교들 보면 똑똑한 분들도 많고, 솔직히 더 많이 받을 수 있다. 명예 때문에 한다”라고 강조했다.

유씨의 명세서를 본 누리꾼들은 "저 정도면 직업 군인 할 만하겠다", "우리는 얼마나 주나", "파병 와서 많은 거다", "우리도 급여 올리고 모병제 가자" 등 다양한 의견을 내놓았다.

유진형씨는 '나는 솔로' 6기에 영수로 출연했다. 옥순(가명)에게 호감을 표했으나 최종 커플로 이어지진 못했다.

[신영은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