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무승부로 끝난 '현대가 더비'…울산-전북 6점 차 유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프로축구 1, 2위 맞대결에서 선두 울산이 2위 전북과 공방전 끝에 1대 1로 비겼습니다.

선두 경쟁의 맞대결에서 선제골을 뽑은 것은 울산이었습니다.

바코의 패스를 받은 엄원상이 오른쪽 측면을 빠르게 파고든 후 상대 수비들을 따돌리고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습니다.

그러나 심판은 득점에 앞서 일어난 울산 김태환의 파울 여부에 대해 비디오 판독을 지켜본 뒤 득점을 선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