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내일날씨] 충청권 최대 300㎜ 폭우…서울·인천도 20~80㎜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침 최저 20~27도, 낮 최고 25~32도

제주 35도, 광주·부산 30도…남부 무더위

뉴스1

1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진흥아파트 사거리 일대에서 침수된 채 방치된 차량을 옮기는 작업이 한창이다. 2022.8.10/뉴스1 ⓒ News1 구윤성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목요일인 11일은 충청권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쏟아지겠다.

경북 북부와 전북 북부까지 내려간 정체전선(장마전선)이 좁은 지역에 최대 300㎜ 이상 많은 양의 비를 퍼붓겠다.

강수 영향을 비교적 덜 받는 전남·경남와 제주는 낮 기온이 최고 30도대로 무덥겠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11일까지 예상되는 누적 강수량은 충청권과 경북 북부 내륙, 전북 북부에 100~200㎜이다. 충청권은 곳에 따라 300㎜ 이상 쏟아질 수 있다.

이밖에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남부, 전북 남부, 울릉도·독도에 50~150㎜, 서울과 인천, 경기 북부, 강원(영서 남부 제외) 경북권(북부 내륙 제외) 20~80㎜, 전남권과 경남권, 제주 남부·산지와 서해5도에 5~40㎜ 비가 예보됐다.

비구름의 남북 폭이 좁고 동서로 길게 형성돼 지역에 따라 시간당 50~80㎜의 비가 강하게 오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저지대 침수와 저수지 범람, 급류 피해가 있을 수 있으니 각별히 유의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또 농경지 침수와 농수로 범람, 하수도 역류 가능성도 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7도, 낮 최고기온은 25~32도로 예보됐다.

주요 도시 최저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3도 △춘천 22도 △강릉 24도 △대전 24도 △대구 26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부산 26도 △제주 28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8도 △강릉 29도 △대전 27도 △대구 31도 △전주 29도 △광주 30도 △부산 30도 △제주 35도로 예상된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이 전망된다.

ace@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